... ...

라오스 우기 교통편 이용 시 주의사항

라오스 우기 교통편 이용 시 주의사항

라오스 우기 교통편 이용 시 주의사항

Comments: 0

라오스 우기 교통편 이용

라오스 날씨는 크게 건기와 우기로 구분되고 라오스를 찾는 대부분 여행자들은 여행하기 좋다는 건기(11월~2월)에 집중됩니다. 하지만 요즘은 건기와 우기 구분하지 않고 자유여행을 오시는 분들이 늘고 있다고 합니다.

한국인이 가장 많이 찾는 라오스 여행지는 비엔티안, 방비엥, 루앙프라방 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수도 비엔티안은 라오스 중부지역에 해당하고 산악 지역이 없지만 비엔티안 북쪽에 위치한 방비엥(행정구역 상 중부)과 루앙프리방(북부)으로 이동을 하다 보면 높은 산들은 많이 지나게 됩니다.

라오스 여행을 와보시면 바로 느끼겠지만 라오스의 도로 여건은 그리 좋지 않은 상황입니다. 따라서 차량을 이용해 지역 간 이동 시 안전에 주의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라오스 우기 방비엥

라오스 한인 교민 카페를 운영하면서 라오스 여행을 오시는 분들께 가장 많이 당부를 드린 것은 심야에 차량으로 비엔티안에서 방비엥으로 이동하는 것을 자제해 달라는 것이었습니다. 라오스 여행을 오시는 분들이 여행 일정이 짧아서 그런지 몰라도 야간(심야)에 비엔티안 국제 공항에 도착을 해서 바로 야간벤을 타고 방비엥으로 이동하는 분들이 많이 계십니다.

조금이라도 빨리 방비엥으로 이동해 여행 일정을 알차게 보내 보려는 생각이겠지만 우기가 아니더라도 야간에 라오스에서 지역 간 이동을 하는 것은 자제하는 것이 좋지 않을까? 합니다. 야간에는 잘 못 느끼겠지만 주간에 보게 되면 라오스 도로 상황과 운전자들이 운전 습관은 상식을 벗어날 정도 입니다.

라오스 우기 방비엥 - 비엔티안 공항

특히 라오스 날씨가 우기인 시기에는 더욱 주의하셔야 합니다. 우기에는 도로 유실과 산사태가 자주 발생하고 교통사고가 많이 증가하게 됩니다. 또한 라오스 우기의 특징은 낮에 비가 많이 오기 보다는 야간에 엄청난 양의 폭우가 자주 내리기 때문에 더욱 위험한 상황이 됩니다.

2020년 비엔티안 – 방비엥 도속도로가 개통이 되어 이제 좀 안전하지 않을까? 생각하는 분들도 계시겠지만 라오스에 고속도로가 처음 생기다 보니 역주행하는 운전자들이 발생하고 농가의 가축들이 고속도로에 진입해 사고가 빈번히 일어나고 있다고 합니다.

라오스 우기 방비엥- 교통사고

방비엥 고속도로 개통 유무를 떠나 라오스 여행 시 부득이한 경우가 아니라면 야간에 지역 간 이동은 가능한 자제해 주시고 특히 우기에 야간 이동은 하지 않는 것이 좋지 않을까? 합니다.

★ 라오스 정보와 여행 시 도움이 필요하시면 언제든지 ‘라오스 한인 교민 카페’를 방문해 주세요.

라오스 긴급 연락처

▣ 라오코리아의 라오스 이야기


라오스 생생정보 – 라오스 한인 교민 카페

Share this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