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엔티안 >>방비엥 이동하기

비엔티안 >>방비엥 이동하기

Comments: 0

방비엥 이동하기 -수도 비엔티안

방비엥 이동하기, 안전주의 우선

비엔티안, 방비엥, 루앙프라방은 한국 여행자들이 가장 많이 찾는 도시입니다.

인천공항과 부산공항을 이용해 라오스에 오시는 분들은 모두 비엔티안 왓따이 국제공항을 통해 라오스에 입국을 하게 됩니다.

아직 한국과 라오스의 지방 공항으로 직접 연결되는 항공 노선이 없기 때문이지요.

간혹 루앙프라방 공항이나 라오스 남부 팍세 공항으로 전세기가 운항 되기도 하지만 그리 많지 않습니다.

이런 상황이다 보니 비엔티안은 라오스 여행 명소라고 하기 보다는 여행의 관문이라고 하는 것이 적절한 표현인 것 같습니다.

방비엥 이동하기 -비엔티안 공항

라오스 수도 비엔티안은 외국인들에게는 비엔티엔, 비엔티안으로 불리고 있지만 현지인들은 ‘위양짠’으로 부르고 있습니다.

‘위양짠’은 라오스어로 달의 도시라는 뜻을 가지고 있다 합니다.

한국에서 라오스 수도 비엔티안을 오시려면 인천공항과 부산공항을 이용하시거나 대구, 무안, 공항(성수기만 운항)을 이용하실 수도 있습니다.

현재 인천공항에서는 라오항공, 티웨이, 제주항공 3개 항공사가 비엔티안까지 직항 노선을 운항 중입니다.

진에어는 운항을 하다 말다 해서 시기별로 확인을 해야 합니다.(돈이 되는 시기만 운항 하는 듯)

방비엥 이동하기 -우돔싸이 남깟욜라파

많은 분들이 라오항공 보다는 가격이 저렴한 한국 저가 항공사를 이용하게 되는데요.

한국 저가 항공사를 이용하게 되면 밤늦게 비엔티안 공항에 도착을 하게 됩니다.

주간에 도착을 하기 위해서는 인천공항에서 라오항공을 이용하거나 부산 공항에서 에어부산을 이용하시면 됩니다.

가격은 좀 높지만 여행 일정 수립에는 이로운 점이 많습니다.

비엔티안 공항 도착 후 방비엥 여행을 계획하신 분들은 방비엥 이동 시간과 수단에 대해 고민을 하는 분들이 많은 것 같습니다.

비엔티안에서 1박을 하고 방비엥으로 이동을 하는 것이 좋을까? 아니면 무리한 일정이지만 시간을 아끼기 위해 심야에 방비엥으로 이동을 하는 것이 좋을까?

라오스 여행, 사업, 생활정보- 라오스 한인 교민 카페를 운영하다 보니 방비엥 심야 이동에 관한 질문을 하는 분 대부분이 심야 방비엥 이동 관련 질문입니다. 여행 상품을 팔기 위해 운영되는 카페는 어떤 대답과 도움을 주는지 몰라도 라오스 한인 교민 카페에서는 가능하면 심야에 방비엥 이동을 자제하시라고 권해 드립니다.

라오스에서 생활을 좀 해보신 분이라면 다 아는 이야기지만 라오스는 아직 교통 수단과 도로망이 열악한 상황입니다.

도로나 교통 수단만 열악한 것이 아니라 라오스 운전자들의 운전 습관을 보면 깜짝 놀랄 정도로 뛰어난 능력자(?)가 많습니다.

중앙선 침범하기, 무리한 앞지르기, 정지신호 무시하기, 불법 유턴하기 등 등 특히 우기에는 산사태와 도로유실, 다리붕괴 등 돌발 사고가 많이 발생을 하고 있습니다.

안전한 라오스 여행을 위해서 심야 비엔티안- 방비엥 이동은 다시 한번 고려해 보세요.

라오스 교통, 여행, 생활 관련 정보가 필요하시면 라오스 한인교민 카페를 방문해 보세요.

카페 바로가기

★ 라오코리아의 라오스 이야기

Share this pos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