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오스 여행하기 좋은 시기는?

라오스 여행하기 좋은 시기는?

Comments: 0

라오스 여행하기

라오스 여행하기 가장 좋은 시기는 언제일까?

라오스 여행 준비를 하면서 환율, 물가, 치안, 항공권 등 다양한 정보를 챙겨보게 되는데요.

아무래도 라오스 여행 준비는 라오스 날씨 부터 확인 하는 것이 좋습니다.

라오스 날씨는 건기와 우기로 크게 나뉘어 집니다.

월별로 살펴보면 3월부터 5월은 기온이 가장 높은 여름, 6월 부터 10월은 비가 많이 내리는 우기에 해당하고, 11월부터 이듬해 2월은 건기 입니다.

1년 중 라오스 여행을 오시는 분들이 가장 선호하는 시기는 라오스 날씨가 한국의 가을과 비슷한 건기(11월~이듬해 2월) 입니다.

건기의 라오스 날씨는 아침 저녁으로 좀 쌀쌀한 느낌을 주지만 한낮 기온이 30도 이하여서 외부 활동하기 좋은 날씨가 계속됩니다.

이 시기 액티비티 즐기기 좋은 라오스 방비엥은 많은 여행자들이 몰려 어떤 분들은 라오스 여행 성수기인 건기를 피해 우기에 라오스 여행을 오시기도 합니다.

라오스 여행이 한국인의 관심을 받게 되면서 2016년~2018년까지 3년 동안 라오스를 찾은 한국 여행자는 매년 약 17만 명 정도라고 합니다.

작년 2019년 처음으로 라오스 여행을 오는 한국인이 20만 명을 돌파했다고 합니다.

인근 태국과 베트남을 방문하는 한국인에 비해 정말 적은 수 이지만 대부분 라오스 여행을 성수기 11월~2월에 오신답니다.

라오스 날씨가 가장 좋은 성수기(11월~2월)에 라오스 여행을 오면 좋다는 것은 누구나 다 아는 사실.

라오스 여행하기

직장, 학업 등으로 인해 부득이 하게 다른 시기에 라오스 여행을 한다면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연중 기온이 높게 오르는 인도차이나 반도에 있는 라오스가 덥지 않은 날은 거의 없습니다.

여행 성수기 비수기 할 것 없이 더운 건 염두에 두시고요 .

라오스 날씨가 우기인 시기(6월~10월)에 여행을 가도 괜찮을까? 이것만 판단 하시면 됩니다.

라오스 날씨 특성을 좀 이해하시면 판단에 도움이 되실 것 같습니다.

라오스 우기에 비가 많이 오는 것은 당연한 일이지만 라오스 우기는 한국의 장마와 달리 하루 종일 비가 오거나 하지 않습니다.

많은 강우량을 보이는 비는 대부분 심야(밤늦게~새벽)에 내리고 아침이 되면 그치고 한낮에는 30분 정도 스콜성 강우가 내리는 특징을 보여 줍니다.

일단 우기라 라오스 여행 성수기인 건기에 비해 다소 불편한 점은 있겠지만 여행을 즐기는데 큰 무리는 없다고 봅니다.

성수기에 비해 덜 혼잡하고 비수기 요금이 적용되어 알뜰한 여행도 가능합니다.

준비만 잘 하신다면 라오스 날씨가 우기인 시기에도 라오스 여행하기 좋다고 봅니다.

라오스 여행 정보를 얻기 위해 웹 서핑을 하다 보면 대부분 여행 상품을 소개 하는 곳이 많습니다.

라오스 한인교민 카페는 라오스 현지 교민들이 생생한 라오스 정보를 제공하고 있는 카페입니다.

라오스 자유여행 막상 준비하다 보면 고민이 되시죠?

라오스 한인 교민카페를 방문해 보세요.

라오스 한인 교민카페 안내
카페 바로가기

Share this post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